'수원'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6.12.17 2016 수원 제야 콘서트 (6)
  2. 2016.09.21 수원 북문 화통집 다녀 왔습니다.
  3. 2016.04.16 수원 팔달산 꽃구경 (4)
  4. 2013.01.28 남문 맛집 오제이 짬뽕 (5)



 수원문화재단 페이스북에서 퍼옴 



Good bye 2016, Welcome 2017!


가는 해의 아쉬움을 달래고
오는 해를 함께 맞이하기 위한 자리
2016 제야콘서트가 31일 저녁 10시 30분부터
화성행궁 광장에서 열립니다.


[2016 제야콘서트]
*일시 : 12/31(토) 22:30~
*장소 : 화성행궁 광장
*정보 : https://goo.gl/3CrQpU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일상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탄 나눔 봉사  (2) 2017.01.04
SPMC 생존운동모임 신년 이벤트  (6) 2016.12.30
2016 수원 제야 콘서트  (6) 2016.12.17
코드명상 회원모집합니다.  (0) 2016.12.08
스켈리도 럭키박스 세트 구입  (2) 2016.08.05
기사대회 다녀 왔습니다.  (2) 2016.07.28
Posted by 무예인

 

수원북문 먹자골목에 위치

 

 

 

착한가격 입간판이 보입니다.

 

 

 

런치세트도 착한 가격

 

 

 

아쉬운 사이드매뉴 계란찜 추가시 천원을 내야됨 ㅜ.ㅜ

 

 

 

 

수입산 생고기 모습 (국내산이 아닙니다.)

 

 

 

삼겹살 항정살 목살

 

 

1KG 모듬세트 메뉴가 돼지고기 29000원  세명이서 먹기 싼 가격인가 ?? 수입산 고기이면 조금 비싼 가격인듯  세명이서 무한리필 고깃집 에서 먹는 액수가 나왔다.

 

약간 아쉬운 감이 있는 화통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무예인

 

 

 

팔달산 아래 성공회의소 성당

 

 

 

경기도청 초입

 

 

수원도서관 입구

 

 

경기도청 수원도서관 사이

 

 

수원도서관 가는길 

 

 

 

 

 

팔달산 둘래길

 

 

 

무예인이 제가 사는 곳 수원입니다.  ^^ 정확하게는 수원시 행궁동에 살고 있습니다  살고 있는곳 뒷 산이 팔달산 입니다 ^^

 

일본으로 출장가기 전에  벚꽃이 만개한  팔달산길을 자전거를 타고 이동중 ^^  평소에 무예인이 달리는 팔달산 둘래길?? 도로길 ^^  1 년중 가장 향기롭고 풍경이 좋은 시기 입니다  단점은 평소보다 사람이 많이서 달리기가 불편하다는....  커플들이 많아서 힘이 든다는.....

 

 

 

 

 

자전거를 타면서 아이폰으로 찍은 팔달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일상 이야기 > 내가 보는 것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명의 성난 사람들  (0) 2016.11.23
화성행궁에서 야간공연  (0) 2016.09.08
수원 팔달산 꽃구경  (4) 2016.04.16
성철 스님의 돈황본 육조단경  (5) 2016.03.09
백범 김구 선생님 글  (2) 2016.02.13
생활체육 지도자 2급연수 일정  (0) 2015.03.17
Posted by 무예인


                                            아이폰 화질이라 ....


지난 일월3일   지인분들이 무예공연을  보러오셔서  간단하게  점심을 먹으러 간  중식당 입니다. 


메뉴는 특이하게  중식과 피자 그리고 파스타가 장기인  오제이 짬뽕전문점이라 하기 모하고  면전문점에 피자...


중식에 피자가 어울리까  생각했지만 담백한 피자 그리고 조청맛이...  어울립니다. 피자랑 세트 메뉴 사진은 없습니다.



                                           특이하게 보드카병이 물병입니다.



                                                  피클과  김치



                                                    간다 메뉴판....


지인들과  간단하게 식사후   단원들과  공연이 끝난후  다시 방문 했습니다.   면종류보다 뽁음밥이   느끼하지 않고 고소한맛에 담백함 맛까지....  수원에 올라와서 볶음밥을  맛난게 먹은기억이  여기가 처음 일듯 합니다.



                                           해물 볶은밥







짬뽕  짜장면   그리고 멘마지막은 사천 탕면입니다.  교동짬뽕단  매운맛이 떠러지지만 그래도 매우 시원합니다.  


약간 ㅉ장면에서 매운맛이 나긴 하지만  짜장면 특유에 느끼함이 없습니다



마지막  사천탕면 ....  사천지방이라 매운면을 생각했는데...  매우 담백한 탕면입니다.  그런데 청양고추가 들어가서 그런가 끝맛이 칼칼함과 시원함이 느껴졌습니다.  개인적으로 사천탕면이 마음에 듬.....



건장한 청년들이  가서 먹기에는 양이 약간 부족합니다.  연인끼리  방문하면  아주 배부르고 기분좋게  식사할수 있는 곳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무예인


티스토리 툴바